PR CENTER
PR CENTER
홍보센터 계양뉴스

계양뉴스

게시판 쓰기
제목
계양정밀 회장 경제외교 성과 확산 토론회 참석
작성자 KYPC 작성일 2016-03-15
"이란·미얀마 진출 유망…인프라 사업 공략을"
2016-03-15


0111b501c5b51cdc8c70e898ffdbcb98_1458095


대한상의, 경제외교 성과 확산 토론회

수출기업 성공사례 공유하고 정부가 사후관리 강화해야
경제사절단에 기업 참여 유도…보건의료·문화콘텐츠 수출해야


국내 기업의 진출이 유망한 국가는 이란과 미얀마, 멕시코 등 중남미인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은 대통령 순방 사절단에 참여해 큰 도움을 받고 있지만, 현지 상담회가 수출로 이어지도록 정부가 사후 관리를 강화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대한상공회의소가 15일 대통령 경제외교 성과 확산을 위해 마련한 긴급 토론회에서 이 같은 의견이 제시됐다. 이날 토론회에는 이동근 대한상공회의소 부회장, 최성환 한국수출입은행 선임부행장, 송원각 한국콘텐츠진흥원장, 정병기 계양정밀 대표, 안승규 닥터서플라이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란·미얀마·멕시코 등 진출 유망

토론 참가자들은 진출 유망 국가로 이란, 미얀마와 멕시코 등 중남미를 꼽았다. 이 부회장은 “이란은 경제 제재와 전쟁 중에도 자신들을 떠나지 않은 한국 기업에 호감을 갖고 있다”며 “제품 수출뿐 아니라 도시재생사업과 자동차, 가전, 섬유 등의 분야에서 합작투자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 부행장은 “미얀마는 인구 6000만명의 내수 시장을 갖추고 값싼 노동력이 풍부하다”며 “중국과 인도에 인접해 이들 시장을 겨냥한 생산 기지로서의 활용도가 높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 원장은 “K팝은 브라질 멕시코 등 중남미에 두터운 청년팬층을 확보하고 있다”며 “또 중남미 국가의 유·무선 인터넷 성장에 따라 한국 온라인과 모바일 게임 수요도 늘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해외 순방단 사후 관리 필요

토론자들은 이번 정부 들어 세일즈 외교가 큰 성과를 내고 있다고 평가했다. 대통령의 최근 순방 국가인 중국 미국 체코 등의 경우 사절단에서 중소·중견기업이 차지하는 비율이 80% 이상으로 높아진 것도 긍정적이라고 했다.

그러나 개선해야 할 점도 지적됐다. 정 대표는 “1 대 1 상담회가 수출 등 성과로 이어지도록 사절단 귀국 후에도 정부가 사후 관리를 통해 지원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어 “성공 사례를 모아 기업에 제공하면 해외 진출 전략을 수립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안 대표는 “상담회에 임박해서 현지 기업 정보를 주는 경우가 많은데 시기를 조금 앞당긴다면 상담의 성공 가능성이 높아질 것”이라고 했다. 또 중소기업 특성상 외국어에 취약한 경우가 많으므로 현지 통역서비스도 중요하다고 했다.

이 부회장은 “사절단에 참여하는 중소·중견기업을 보면 30~40%는 한 번 이상 참여 경험이 있는 곳”이라며 “사절단의 성과를 적극 홍보해 새로운 기업이 더 많이 오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형 인프라 프로젝트 등에 중점

대통령의 해외 순방 때 중점을 둬야 할 사업 분야로는 대형 인프라 사업과 보건의료, 문화콘텐츠 등이 제시됐다.

이 부회장은 “인프라사업 같은 대형 프로젝트를 성사시키기 위해서는 많은 시간과 노력이 들어가고 고위급과의 인맥도 필요하다”며 “대통령 순방은 이 같은 조건을 맞출 좋은 기회”라고 조언했다.

최 부행장도 “인프라 개발은 대부분 개발도상국에서 정부 주도로 추진하고 있다”며 “세일즈 외교를 통해 정부 차원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것이 기업 수주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송 원장은 한류 열풍의 주역인 문화콘텐츠를 앞세워야 한다고 조언했다. 그는 “CJ E&M이 주관하는 대형 한류 페스티벌이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서 열린다”며 “이란 등 중동지역으로 문화콘텐츠를 수출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서욱진 기자 venture@hankyung.com

출처 - 한국경제

계양정밀

(주)계양정밀 / 대표 : 정병기 / 사업자번호 : 510-81-04104 / 경상북도 김천시 공단4길 63 / TEL . 054-433-5578 / FAX. 054-439-2578 KEYYANG ⓒ 2015 ALL RIGHTS RESERVED. Admin